검색

노원소방서, 화재안전 특별조사단 출범

가 -가 +

119뉴스팀
기사입력 2018-07-12

 

노원소방서(서장 김윤섭)는 지난 9일부터 화재 위험요소 사전차단과 재난의 선제적 대응을 위한 화재안전 특별조사반을 출범 특별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화재안전 특별조사는 제천ㆍ밀양 화재 등 대형 화재 참사를 계기로 재발을 방지하고자 ‘화재안전 100년 대계’수립 차원에서 국가적으로 전국의 55만여 소방대상물에 대해 전문가(소방, 건축, 전기, 가스 등)와 합동으로 화재 위험요인을 종합적으로 조사하는 정책이다.

 

 

소방서는 소방공무원 2명, 건축직공무원 2명, 조사보조 2명 총 6명 2개 반으로 구성된 화재안전 특별조사반을 출범해 1단계 화재안전 특별조사를 오는 12월 31일까지 관내 근린생활시설 등 528개 대상에 시행한다.

 

2단계는 내년 1월부터 12월까지, 3단계는 2020년 1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복합건축물, 지하가, 교육연구시설 등에 대해 진행할 예정이다.

 

소방서에서는 소방대상물의 전반적인 화재 위험요인을 조사해 자발적으로 시설을 보완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 소방시설의 고장 상태 방치 등 중대한 위반사항은 과태료 등 행정처분을 할 계획이다. 국민생활밀접시설 점검 시에는 시민조사 참여단(일반참여단 3명, 피난약자 1명으로 구성)이 참여한다.

 

김윤섭 서장은 “이번 화재안전 특별조사로 국민의 생명과 재산에 위협이 되는 위험요인을 사전에 식별해 또다른 대형 재난이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저작권자 ⓒ 소방방재신문 (http://www.fpn119.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소방방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