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원주소방서, 재가공 방염합판 실태조사 간담회

가 -가 +

정두화 객원기자
기사입력 2017-03-15

 

원주소방서(서장 원미숙)는 지난 14일 오후 2시 신화엔지니어링 사무실에서 관내 인테리어업자와 방염처리업 관계자 5명을 대상으로 화재에 취약한 재가공 방염합판 사용실태에 따른 안전기준을 확보하기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다중이 이용하는 특정소방대상물에 불이 크게 번지는 것을 방지코자 실내 장식물은 방염물품을 사용해야 하나 방음ㆍ흡음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방염 선처리된 합판을 타공 등으로 재가공해 목재가 노출돼 화염의 착화 가능성이 높아지고 화재로 번질 시 연기 생성량이 증가돼 많은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문제를 예방코자 마련됐다.

 

소방서 관계자는 “안전을 위해 재가공 방염합판 사용이 없도록 지속적인 안전지도를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두화 객원기자 mildc22@korea.kr

<저작권자 ⓒ 소방방재신문 (http://www.fpn119.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소방방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