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산소방서, ‘생활 속 거리두기’ 5대 핵심 수칙 홍보

가 -가 +

119뉴스팀
기사입력 2020-05-18


용산소방서(서장 김형철)는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체계 전환에 따라 개인ㆍ집단방역 핵심 5대 수칙을 홍보한다고 밝혔다.

 

‘생활 속 거리두기’ 5대 기본수칙은 ▲아프면 3~4일 집에 머물기 ▲사람 간 두 팔 간격 건강 거리 지키기 ▲30초 손 씻기 및 기침은 옷소매로 가리기 ▲매일 2번 이상 환기 및 주기적 소독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등이다.

 

소방서는 코로나19 방역체계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바뀌면서 다소 방역이 느슨해질 것 같은 사회적 분위기에도 대응기관으로서 소방력 확보와 동료의 안전을 위해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정기 소독ㆍ위생 점검 등으로 생활방역 수칙을 철저히 이행할 방침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아직 코로나19가 종식된 게 아니기 때문에 끝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말아야 한다”며 “감염병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길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저작권자 ⓒ 소방방재신문 (http://www.fpn119.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소방방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