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창간 31주년 축사] 권영진 전국대학소방학과교수협의회장

가 -가 +

권영진 전국대학소방학과교수협의회장
기사입력 2019-07-10

▲ 권영진 전국대학소방학과교수협의회장

소방방재신문 창간 31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특히 여러 어려움 속에서도 31년간 단 한 번 결간 없이 소방방재분야 최신의 주요정보와 다양한 사건ㆍ사고의 분석 등을 전문적인 시각으로 전달자 역할을 해오신 발행인과 관계자 분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또한 최근에는 119플러스라는 매거진도 발행해 주셔서 우선 독자로서 축하와 감사드립니다.

 

현대사회는 건축물의 초고층화, 초대형화, 지하 심층화로 이뤄지고 사용재료도 합성고분자계통의 소재가 대폭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상황에서 방화로 인한 피해가 더욱 증대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특히 최근에는 고령사회로 진입됐고 초고령 사회를 목전에 두고 있는 상황에서 이러한 건축물의 변화와 방화의 증가는 화재안전측면에서는 매우 취약한 상황입니다. 더나아가 저유소의 화재나 지진 등과 연관된 화재 등의 피해와 내진보강 등은 우리에게 생소한 경험들이며 앞으로 우리가 이에 대한 대책을 강구해야 하는 시점에서 소방방재신문의 역할은 더욱 커질것으로 생각됩니다.

 

소방 분야는 국민의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보장하고 산업발전에 기여하는 것에 목표를 둔 융복합분야기 때문에 국가, 대학, 산업체 모두가 혼연일체가 될 때만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습니다.

 

국민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으므로 향후 소방방재신문에서 체계화된 정보전달로 그 막중한 역할을 수행해 주시기 부탁드립니다. 지금까지 노력했던 것처럼 앞으로도 소방방재신문이 이러한 구심점의 역할을 수행해 주시길 기대하며 다시 한번 31년 창간을 축하드립니다.

 

권영진 전국대학소방학과교수협의회장

<저작권자 ⓒ 소방방재신문 (http://www.fpn119.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소방방재신문. All rights reserved.